동강 풀 꽃 피는 언덕

아름다운 자연 50

지상은 생명의 릴레이

아듀~~ 가을이여~세월이여 화담 숲은 워낙 유명한 생태 공원 사람들이 다녀온 후기를 많이 올렸으니 나는 자연유산을 미래세대에 남겨준 LG 구본무 회장님에 대한 얘기도 하고 싶습니다. LG 상록재단 화담 숲, 구본무 회장님의 아호 화담(和談)은 ‘정답게 이야기를 나누다’는 의미다 2013년 개장 16개 테마원 국내 자생 및 도입 식물 4.300여 종 화담숲은 서울에서 40분 거리,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생태 수목원이다. LG상록재단이 우리 숲의 생태계를 복원하는데 중점을 둔 165,265㎡ (약 5만 평) 대지. LG그룹 창업주 구인회 2대 회장 구자경 3대 회장 구본무(1945~2018.5.20) 현재 4대 회장 구광모 (LG전자) 모노레일, 왕복 4k 일반 1만 원 경노 8천 원 어린이 6천 원 광주시..

아름다운 자연 2022.11.27 (6)

광화문에서 경희궁, 정동길까지

광화문 광화문, kt 전화국 본사 건물 경희궁 가는 길 우물 멀리 보이네. 장명등과 망주석, 무덤 앞 양쪽에 세워두는 돌기둥! 무덤에 불을 밝혀 사악한 기운을 쫒는 등!. 고려시대에 제작된 오층 석탑 역사 박물관 뒷쪽의 공원 역사 문화재 안치 덕수궁 정문쪽이 아닌 정동교회서 바라본 돌담 길. 정동길 창덕여중 이화여고 국토 발전 연구소, 1층부터4층까지 국토 발전의 역사와 미래를 한눈에.. (포스팅 별도로 해야 됨) 성 프란치스코 회관 성 프란치스코1182~? 백색 시멘트에 목재가 접목된 북촌 한옥 "낙엽을 죽은 존재라고 생각하는이는 바람부는날 그 낙엽이 춤추는 모습을 본적이 없었으리라." 쉬라 타미르(이스라엘 작가). 나무들도 겨울 채비, 10월부터 덕수궁 초입에서 경향신문사까지 이어지는 정동길 일대 2..

아름다운 자연 2022.11.10 (16)

설악산(권금성)

2021.10.28~30일 28일, 코로나로 동네만 깨작깨작 다니다 오랜만에 설악산으로 아들이 운전하고 할아버지와 셋이 단풍구경 간다. 장가간 아들 오지게 차지하니 염치도 없고 고맙기도 하여 어제 이마트에 들려 아들이 좋아하는 간식거리 과일과 조미 오징어 땅콩 도수 약한 맥주 등을 사 왔다. 새벽 6시부터 달려 2시간 30분 만에 설악 도착 서울 빠져나갈 때만 밀렸을 뿐 고속도로답게 길을 달려 도착시간 8시 30분 다른 때는 이부자리 속에 있을 때도 많았던 시간인데... 설악 초입 대표 곰상이 보인다 지난번 가을 속 한파에 주춤했는지 단풍이 곱진 않았지만 파란 하늘도 낮에 뜬 반달도 보이네 여긴 선 산뜻하게 보이는 저 달이 서울에선 보여줄 생각을 않는다 첩첩 히 쌓인 산들도 반짝이는 햇빛도 환상궁합!. ..

아름다운 자연 2021.10.31

국화향기 나눔전

10윌 6일 개막하여, 11월 15일까지 "조계사 국화향기 나눔전"이 진행된다 갑자기 기온이 급강 10월 중순 이른 가을한파에 조계사 뜰 꽃들은 어떻게 견디고 있을까 시내 나갔다 집에 돌아오는길에 들렀다. 며칠후에 친구들과 약속했기에 겸사겸사 사전답사겸.. 대웅전 앞에서 석가모니 부처님께 인사드리고.. 나는 성인들 모신곳은 어디든 두손모아 합장한다 그분들이 인류에 남겨주신 경전이 감사해서... 형형색갈의 꽃들 누구는 전신에 누구는 가슴에, 머리에 이기도 하고 손에 들기도 하고 추운 날씨에도 끄떡없이 각자 형상을 나타내며 당당하다. 11월.15일 폐막 날자가 남아선지 자세히보면 덜 개화된 꽃도 많다. 들판에 피어나는 꽃들은 바람도 비도 햇빛도 맞아가며 피었겠지만 사찰안의 꽃들은 사람 정성이 이만저만이 아니..

아름다운 자연 2021.10.18

휴(休)

자연의 기운이 왕성한 초 여름 코로나 우울함 떨치려고 홀로 집을 나선다. 밀렸던 신문한장 골라 배낭에 넣고 파리바켓에서 샌드위치 하나사고 슈퍼에서 물한병 사 옆꾸리에 끼고 돋보기 돗자리는 루틴!. 눈이 션찮으니 선그라스도 필수! 캡쓰고 안경쓰고 마스크쓰고 귀엔 이어폰 까지.. 얼굴에 걸친게 도대체 몇개냐 6513버스타고 전경련회관 앞 하차 20분만에 목적지 도착! 일단 만보의 반 오천보만 걸어보자. 일찍이라 사람도 없네 마스크를 내린다 사람이 보이면 얼릉 올리고.. 코가 열리니 어디서 날아 오는지 알싸한 장미 향기가 자기 계절임을 알려주네 생태 숲 연못가 고즈넉한 곳. 원목 의자에 기대어 앉았는데 갑자기 머리 위에서 까치들이 맹렬하게 짓어대네 꺅꺅꺅!~ 하늘이 찢어지는 줄 알았다 고양이와 대첩하고 있나 ..

아름다운 자연 2021.06.06

여의도의 봄!.

봄편지 (서덕출) 연못가에 새로핀 버들잎을 따다가 우표 한장 붙혀서 강남으로 보내면 작년에 갔던 제비가 푸른 편지 보고요 조선봄이 그리워 다시 찿아옵니다. --------------------------------------------- 연못가 새버들잎을 보고왔다 젊음의 놀이터 광장을 거쳐 자연숲까지 여의도 봄은 맑고 싱그럽다 자전거 길과 산책길, 우리는 우측보행으로 산책길로 걷는다 오래 걸어도 힘들지 않는 길 발이 부르트록 걷고 싶다 옆 자전거 도로에는 연인들이 또는 가족들이 힘차게 페달을 밟는다. 절정에 오른 자연과 건강한 사람들의 어울림은 하늘아래 젤 멋진 그림이다 빨강머리 앤이라면 연인들의 오솔길이라고 이름 지어줄 때죽나무 소나무 야광나무 느티나무 노각나무 자작나무 라일락 향기들이 줄을 서있다. ..

아름다운 자연 2021.04.11

덕수궁 돌담길의 만추

눈부신 가을하늘이 아까워 무작정 덕수궁을 향해 길을 나섰습니다 지하철 1호선 시청역2번 출구로 나오면 바로 덕수궁 정문이고 이맘때 돌담길 정취를 알거든요 저 사진은 오전에 찍은거고 삼청공원 들려 오후에 다시 갔을때는 커플들 발길이 바닥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꽉 차 있었습니다 (떨어진 낙엽으로 바닥은 이미 엷은 카펫이 되었지만 ) 휘~익~ 불어오는 싸늘한 바람에 궁안의 단풍들은 허공을 빙빙 돌며 연인들 옷자락에 머리위에 사뿐사뿐 내려앉는 슬프고도 아름다운 만추의 현장입니다 바람따라 흩어지는 나뭇 잎 자연의 퍼포먼스에 하얀마스크 얼릉 내리고 셀카봉 길게 뽑아 나름 폼 잡아 보는 청춘들 가을 향수를 만끽하는 이 순간 만큼은 코로나는 안중에도 없습니다. 그들은 지금 추억을 만들고 있는 중입니다. 우수수 떨어진 ..

아름다운 자연 2020.11.08